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B tv 뉴스 김후순기자]


[앵커멘트]

지난해 경찰법이 개정되면서
오는 7월부터 자치경찰제가 전면 시행되는데요.
세종시도 예외는 아닙니다.
시와 경찰청 주도의 준비단이 구성돼
출범 준비에 들어갔습니다.
김후순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사내용]

세종시청에 자치경찰 준비단이 꾸려졌습니다.

세종시 자치분권국장을 단장으로 한 임시조직으로,
앞으로 세종경찰청 실무추진단과 함께
자치경찰 시행을 준비하게 됩니다.

관련 조례 제정부터 시 자치경찰위원회 구성과
예산편성 등의 업무를 맡게 됩니다.

이춘희 / 세종시장
"하나의 일을 같이 한다는 생각을 가지고
(세종경찰청과) 긴밀하게 협력해 나가는
마음과 자세가 훨씬 중요한 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생활치안이 훨씬 더 안전하게 잘 될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이기 때문에 그런 취지를
잘 살릴 수 있도록 (준비하겠습니다.) "

핵심은 자치경찰위원회 구성입니다.

모두 7명으로 구성되는데,
시장과 시교육감, 국가경찰위원회에서
각각 1명을 추천하게 되고,
시의회와 위원추천위원회에서
각각 2명을 추천하면
최종적으로는 시장이 임명하는 구조입니다.

자치경찰은 시장이나 경찰청장이 아닌
이 자치경찰위원회의 지휘 감독을 받게 되는 만큼,
정치적 중립성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이영선 / 변호사
"자치경찰위원회는 자치경찰의 업무를 의결·감독하는
최고 기관이어서 지방자치단체, 지방의회, 중앙정부까지도
간섭할 소지가 크다는 정치적 중립성이 강하게 요구됩니다."

자치경찰은 생활안전과 교통, 실종, 가출을 비롯해
학교폭력이나 가정폭력과 같이
지역주민과 밀접한 업무를 주로 수행하게 됩니다.

주민의 요구가 반영되는
치안행정 서비스가 가능해지는 이유입니다.

이명호 / 세종경찰청장
"자치경찰은 결국 시민들의 안전을 가장 밀접하게
세종시와 세종경찰이 긴밀한 협조 아래 시민들을
편안하게 모시자는 취지이기 때문에 그런 취지에 맞게끔
세종경찰도 심기일전해 안전한 세종시를 만들도록
다같이 노력하겠습니다."

세종자치경찰은 올해 상반기 중 출범 절차를 마치고
오는 7월부터 전면 시행될 예정입니다.

B tv 뉴스 김후순입니다.


(촬영 : 김민상기자)

(방송일 : 2021년 01월 14일)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