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국회 김대우 기자]
[기사입력시간 : 2020.12.18]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가 사의를 표명했지만 재신임됐습니다.

주 원내대표는 오늘(18일) 오전에 열린 비공개 의원총회에서
"의원들께 거취를 일임하겠다"고 말한 뒤 회의장을 나갔습니다.

하지만 국민의힘 의원들은
주 원내대표가 계속 원내대표직을 해야 한다는 데 뜻을 모으고
재신임을 결정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한편 주 원내대표의 이번 사의 표명은
공수처법 개정안 강행 처리와
필리버스터 강제 종료를 막지 못한 데 대해
책임을 지는 차원이라는 해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취재 - 김대우 기자,
촬영/편집 - 김웅수, 신승재 기자 (국회팀))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