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부산 버스노조가 임금인상을 둘러싼 사측과의 협상 난항으로
26일 새벽첫차부터 운행 중단을 예고했으나
노사의 극적인 합의로 파업이 철회돼 모두 정상운행됩니다.


부산시 중재로 노사 양측은 임금 5% 인상에 전격 합의했으며
시민들의 불편과 큰 혼란이 불가피한 파업 상황은 피했습니다


부산시내버스노조는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4월까지
임금 8.5% 인상에 대해 사측과 9차례 협상을 진행했으나,
입장차이를 좁히지 못하고 지난 8일 투표참여
조합원 97.5%의 찬성으로 파업을 결의했습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