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앵커멘트]
을숙도에서 야생 철새들이 조류 플루엔자 확진 판정을 받으면
서 낙동강 생태공원 일부가 출입 통제됐습니다. 강서구는 상
황이 끝날때까지 가축질병 대응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운영합니다
. 박재한기자입니다.

낙동강 하구에서 일부 야생 철새들이
조류인플루엔자에 감염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부산시는 을숙도 남단과 맥도, 삼락 생태공원
일부를 통제하고,

지나가는 차량에 대한 소독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공원 일대 출입을 막은 것은
이번 겨울들어 처음입니다.

부산에서는 앞서 지난해 11월 30일

을숙도 남단 철새먹이터에서 채취한 철새 분변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인 H5 등이 검출됐습니다.

인근 가금류 농가들은 모두 음성 진단을 받았지만
이동은 제한된 상태입니다.

강서구는 상황 종료 시까지
가축질병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운영하기로 했습니다.

상황총괄과 방역대책반 등 7개 협업 실무반을 구성해
위급 상황에 대응합니다.

또 지역의 가축사육 농가를 대상으로
교육과 홍보를 실시하고

철새도래지 등 위험지역을 대상으로
예찰과 소독을 강화합니다.

B tv 뉴스 박재한입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