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앵커멘트]
중국 상하이 동쪽 해상에서 수일간 정체하고 있던 제14호
태풍 찬투가 한반도를 향하고 있습니다. 부산에도 강풍과 함
께 많은 비를 몰고 올 것으로 보여 대비가 필요합니다.
박재한기자입니다.
=========================================
강한 비바람을 동반한 태풍 찬투가
17일 오후 3시쯤 부산에 최근접할 전망입니다.

찬투는 한때 초속 55m의 초강력 태풍으로
발달했다가 약해진 상태지만

여전히 최대풍속 초속 29m로 강한 수준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기상청은 태풍이 16일까지 느리게
서귀포 남서쪽 해상으로 북상하다가

17일 방향을 북동쪽으로 틀어 대한해협을 통과한 뒤

일본 쪽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부산은 16일과 17일 찬투의 직접적인 영향을 받게 될 전망입니다.

태풍이 지나는 동안 곳에따라 시간당
50~80mm 이상의 집중호우가 쏟아지고,

250mm 이상의 많은 비와 함께
순간 최대풍속 초속 30~35m 강풍이 불것으로 예상됩니다

높은 파도가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고
해안가 저지대는 침수 피해가 예상됩니다.

기상청은 태풍의 이동경로와 속도가 유동적이라며
기상정보를 참고해 피해가 없도록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B tv뉴스 박재한입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