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박지성 전북현대모터스FC 클럽어드바이저가 전북도청을 방문해

전라북도와 전북현대모터스의 상생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박지성 어드바이저는
"문화·예술의 도시인 전북과 손을 잡고,
프로축구를 통해 전북을 세계에 알리는데
일조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또 송하진 도지사는 "전북 축구 활성화와
특히 2023 전북 아태마스터스대회의 성공적인 개최 등
전북 알리기에 앞장서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