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코로나19 확산세에 따라
전북도가 각 공공기관과 지자체에
행사 개최 자제를 권고했습니다.

이는 최근
하루 평균 50명 이상 확진자가 나오고,
도내 병상 가동률도 50% 웃도는 등
방역지표 대부분에 적신호가 켜진데 따른
것입니다.

도는 공공기관과 지자체 등에서 추진하는
축제와 기념행사, 강연, 대회 등을 자제해
코로나19 확산세를 꺾겠다는 계획입니다.

민간 부문에서도 관련 부서를 통해
행사를 취소하거나 규모를 최소화할 것을
당부하기로 했습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