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전주시의 '착한 선결제 캠페인'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참여자를 대상으로 한 설문에서
소비자의 94.6%, 자영업자의 81.9%가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됐다고
답했습니다.

선결제 방법으로는
전주사랑상품권인 돼지카드가
86.9%로 대부분을 차지했고,
기타 카드 7.9%, 현금 0.8% 순이었습니다.

한편 전주시의 '착한 선결제 캠페인'은
지난 1월부터 3개월 간 진행됐습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