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현대,기아차가 화성시와 함께
자율주행차 상용화 프로젝트를 본격 가동합니다.

현대,기아차는 화성시청에서
채인석 화성시장과 박동일 현대, 기아차
전자기술센터장 전무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자율주행차 개발을 위한 V2X
시스템 사업' 업무협약을 맺었습니다.

이 사업은 자율주행차 개발 핵심 기술인
차량과 사물 통신 시스템 V2X를
실제 도로에서 구현하고, 이를 검증하는
프로젝트입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현대,기아차는 화성시에
V2X 인프라 구축과 시험차량 운행, V2X 관련 각종 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화성시는 이에 필요한 교통 신호 정보와
시설물 구축 관련 행정 협조 등을 제공합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