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수원에 국내 최대 규모의 자동차 복한답지가 들어섭니다.
축구장 30개 규모로 오는 2018년 완공이 목표인 복합단
지에는 국내외 신차와 중고차 판매전시장은 물론, AS센터와
각종 주민편익시설들도 들어서게 됩니다.
보도에 최용진기잡니다.

수원시 권선구 고색동 일댑니다.
오는 2018년 말이면 이곳에 축구장 30개 규모의 자동차 복합단지가 들어섭니다.
경기도는 12일 남경필 경기도지사와 염태영 수원시장,
권오수 도이치모터스 대표 등 500여명이 모인 가운데 자동차 복합단지 기공식을 가졌습니다.

남경필/경기도지사
"소비자들이 신뢰하는 그러한 자동차 프리미엄 아울렛이 되어
서 소비자들이 행복하고 또 일자리가 창출되고 그 가운데 세
금도 많이 내시는 모두가 윈윈하는 그런 사업, 경기도도 열심히 지원하겠습니다"

이곳에 3천500억원을 투입하는 도이치모터스는 국내외 신차
와 중고차 전시장 그리고 AS센터 및 주민편익시설 등을 갖출 예정입니다.
이번 사업은 지역 내 소상공인과의 상생사업이란 점에서 의미가 있습니다.

남경필/경기도지사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서로 협력한 아주 모범적인 사례입니다"

수원자동차매매협동조합 소속 조합원을 대상으로
단지 분양 우선권이 주어지며 임대를 희망하는 조합원에게는 임대료의 일부도 지원됩니다.
도는 복합단지 조성으로 일자리 7000여개를 창출하는 것은
물론 연간 500만명 이상의 관광객 유인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티브로드뉴스 최용진입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