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앵커멘트]
{ 수원, 발레에 물들다 }
발레는 실내 공연장에서 즐기는
정적인 문화활동이라고 흔히들 생각하실텐데요.

오는 9월 온 가족이 야외에 앉아 대화하며
즐길 수 있는 특별한 발레 공연이 수원에서 펼쳐집니다.

김효승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사내용]
수원 행궁 광장 앞.

{ 발레 플래시몹
수원 행궁광장, 발레STP협동조합 }
평범한 옷을 입은 남녀가 호흡을 맞춰
우아한 발레 동작을 선보입니다.

하나 둘 춤을 추는 사람들이 늘더니
어느새 행궁광장에서는 신나고 절도 있는 군무가 펼쳐집니다.

{ <2016 수원발레축제>
수원제1야외음악당, 9월 1일~9월 4일 }
국내 5개 유명 발레단이 수원을 찾았습니다.
9월에 열리는 <2016 수원발레축제>를 위해서입니다.

{ 김인희
발레STP협동조합 이사장 }
-인터뷰) 김인희 / 발레STP협동조합 이사장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수원발레축제를 진행하게 되는데요.
공연 뿐만 아니라 다양한 행사라든지 교육프로그램 준비하고 있고요."

축제에서는 백조의 호수, 호두까기 인형 같은
10여 개의 발레 공연이 펼쳐집니다.

관객들이 발레에 더 친숙해질 수 있도록 단장이
직접 동작을 설명하는 시간도 마련됩니다.

{ 발레 체험교실 등 부대 행사 마련 }
또 남녀노소 모두가 참여하는 발레 체험교실과
일반인 공연, 수원 시내 댄스 이벤트 등
다양한 부대 행사도 축제 기간 관객을 맞이합니다.

온 가족이 야외에 둘러 앉아 이야기를 나누고
음식도 먹으며 즐기는 색다른 발레 공연과 행사들.

{ 노영훈
김길정 }
<2016 수원발레축제>는 오는 9월 1일부터 4일까지 수원제1야외음악당에서 무료로 만나볼 수 있습니다.
티브로드 뉴스 김효승입니다.
<영상 - 노영훈 기자 / 편집 - 김길정 기자>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