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한국토지주택공사 일부 직원들의
투기 의혹 사건과 관련해
안산시가 장상지구와 신길2지구의
토지를 거래한 공직자를
전수 조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안산시는 매수 시기와 적절성 등을 검토해
위법성 여부를 가릴 예정입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전수조사를 통해 위법 사항이 발견될 경우
강력하게 조치하겠다"고 말했습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