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티브로드 인천 이형구 기자]

[기사내용]

7백억 원대 인터넷 도박사이트를 운영한 일당이 무더기로 경찰에 적발됐습니다.

삼산경찰서는 체육진흥법 위반 혐의로 35살 A 씨를 구속했습니다.

A 씨는 일본에 서버를 둔 9개의 도박사이트를 운영하면서
스포츠 경기에 총 693억 원의 판돈을 걸게 해 3억 원의 수익을 올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또 서버 중간관리자 등 5명을 같은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A 씨는 지난해 2월부터 올해 1월까지
고양시의 한 오피스텔에 스포츠 도박사이트를 운영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2016년 8월 16일 방송분)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