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B tv 뉴스 송용완기자]


[앵커멘트]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천안을 찾아
지역 청년들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두정동과 불당동 먹자골목을 돌며
지방선거에 출마한 충남지역 후보자들에 대한
지지도 호소했습니다.
송용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사내용]

국민의힘 지방선거 출마자들과 함께
두정동 먹자골목을 찾은 이준석 대표.

시민들의 사진촬영 요청에 가던 길을 멈추고,
격의 없이 대화도 이어나갑니다.

유세차량에 오른 이 대표는 GTX-C 노선 천안 연장과
성환종축장을 통한 새로운 일자리 창출 등이 필요하다면서,
천안과 아산은 더 큰 도시로 발전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준석/국민의힘 대표
“대통령이 새로 들어서면 우리가 천안을 위해서
무엇을 할지 정책을 홍보하고자 왔습니다.
천안이 쭉쭉 자라나서 충청남도 제1의 도시를 넘어서
천안과 아산이 힘을 합쳐서 100만을 넘어서
더 큰 도시로 발전하는 것이
천안의 중요한 과제라고 생각하는데 동의하십니까, 여러분!”

이어 충남지사와 천안시장, 아산시장에 출마한
김태흠, 박상돈, 박경귀 후보에게 차례로 마이크를 넘기고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이 대표는 거리인사에 앞서 인근의 한 식당에서
충남지역 청년 10여 명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의 취임식 전날인 점을 감안한 건배사를
미리 준비하기도 했습니다.

"내일부터, 다를거야!"

약 3시간 동안 두정동과 불당동 일원에 머무른 이 대표는
"청년층에서 더블 스코어가 날 때까지 계속 오겠다"고 말했습니다.

B tv 뉴스 송용완입니다.


(촬영 : 최휘찬기자)

(방송일 : 2022년 05월 10일)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