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23일 오후 4시 반쯤 동래구 명장동의 한 공동주택에서
불이 나 20여 분만에 꺼졌습니다.

이 불로 3층에 사는 40대 A 씨가 연기를 마셔 병원으로
옮겨졌고, 소방서 추산 760만 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경찰은 주방에서 음식물 과열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