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앵커멘트]
부산진구의 한 오피스텔 앞에서 40대 남성이 흉기를 휘둘러
6명이 다쳤습니다.

경찰은 처음보는 사람들에게 흉기를 휘두른 이른바 '묻지마'
범행으로 보고 가해자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박철우 기자입니다.



=========================================

한밤중 도로 위를 무작정 뛰기 시작하는 사람들.

누군가를 피해 필사적 달립니다.

한 남성이 흉기를 휘두르자, 이를 피해 내 달린 겁니다.

-------------------------------------

9일 밤, 11시쯤 부산진구 전포동의 한 오피스텔 앞에서
40대 남성 A 씨가 흉기를 휘둘러 행인 등 6명이 다쳤습니다.

다친 6명 가운데 5명은 병원으로 옮겨졌는데 큰 부상은
아닌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INT) 목격자(음성변조) - 악 소리가 나서 나가봤더니
사람들이 막 저쪽으로 뛰어가더래요. 삼거리 쪽으로...

A 씨는 지나가는 시민이나 음식점 안에 있던 손님에게 달려들어
흉기를 휘두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남성이 휘두른 흉기에 오피스텔 앞 곳곳에는 핏자국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일부 시민들은 이 남성을 막기 위해 청소 걸레 막대기를
사용한 흔적도 있었습니다.

INT) 오피스텔 관계자(음성변조) - 안에서 다친 분이
없으니까, 문 막고 소장님께 보고 드리고 그 정도지...
바로 경찰분들 와서 조치한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A 씨는 시민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에 현장에서 체포됐습니다.

A 씨는 오피스텔 입주민으로 범행 당시 음주 상태는 아닌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INT) 경찰 관계자 - (피해자) 생명에 지장이 없고
대부분 경미하고...(가해자) 지금 조사 중에 있거든요.

경찰은 A 씨가 정신병 치료 이력이 있는 것을 확인하고,
특수상해 혐의 등으로 구속 영장을 신청할 예정입니다.

B tv 뉴스 박철우입니다.
영상취재 박선녕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