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윤석열 대통령이 2030 부산엑스포 유치를 위해 31일
부산국제여객터미널에서 열린 부산엑스포 유치 지원 민간위원회
출범식에 참석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부산세계박람회는 국가 전체를 봐서도 반드시
이뤄내야 할 필요한 일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부산이 세계적인 도시로 거듭나고 부을경 남부권이 동북아 발전을 선도하는
핵심 거점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은 유치 지원 민간위원회에 대해서도 관계 부처와
힘을 합쳐 적극적인 유치 교섭 활동을 펼쳐 주시기를 당부했습니다

부산엑스포 유치 지원 민간위원장인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은
기업별로 전담할 공략 국가를 선정하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며
국가별, 앵커 기업들이 정해지면 기업이 보유한
글로벌 네트워크를 총동원해 전방위적인 유치 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출범석 참석에 앞서 자갈치시장을 찾아 상인들과
인사를 나누고 부산엑스포 유치 부지를 둘러봤습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