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부산북부경찰서는 언덕에서 볼링공을 던져 점포를 파손한 혐의로
70대 A 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A 씨는 지난 17일 오후 3시쯤 북구 구포동의 한 언덕길
에서 10kg짜리 볼링공을 굴려 인근 안경점 유리창을 깨뜨리는 등
5백만원 상당의 피해를 입힌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A 씨를 상대로 자세한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