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앵커멘트]


경상북도의회가 군위군 대구 편입안에 최종적으로 찬성의견을 의결했습니다. 이에 따라 행정안전부의 법률안 마련 등 군위군 대구 편입을 위한 법적, 행정적 절차가 가속화하고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건설에도 탄력이 붙을 전망입니다. 우성문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사내용]

경상북도의회가 군위군의 대구 편입안에 찬성해 행정안전부의 입법추진에 속도가 붙을 전망입니다. 도의회는 14일 본회의에서 ‘경상북도 관할구역 변경안에 대한 의견제시의 건'을 상정해 표결결과 출석의원 59명 중 찬성 36, 반대 22, 기권 1명으로 ‘찬성의견’을 의결했습니다.

군위군 대구 편입은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 부지 선정과정에서 공동후보지 유치신청 조건으로 지역 정치권이 합의한 사항입니다. 따라서 이번 도의회의 군위군 대구 편입안 찬성으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건설 사업에도 탄력이 붙을 전망입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도의원들의 대승적 결단에 감사드린다”며 군위군 편입을 조속히 마무리하고 통합신공항 건설이 성공적으로 추진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화답했습니다. 도의회 의결에 따라 행정안전부의 법률 제정 등 후속절차가 신속히 추진될 전망입니다.

경상북도는 이번 도의회의 의견청취 결과를 행안부에 이달 중 제출할 예정입니다. 이후 군위군 대구 편입 절차는 행안부의 법률안 마련과 입법 예고, 법제처 심사, 국무회의 통과, 국회심의, 법률안 공포 등이 남아 있습니다.

대구시와 경북도는 법률안이 연내에 국회에 상정되려면 행안부의 법률안 마련이 신속하게 진행돼야 하기 때문에 행안부와 입법추진 업무에 더욱 긴밀히 협조키로 했습니다. B tv 뉴스 우성문입니다.


< 우성문 기자 / wsm@sk.com / B tv 대구뉴스 작성일:2021/10/14 14:16:13>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