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기사내용]
대한방직 전주공장 부지가 개발법인인
주식회사 자광에 매각될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자광은 대한방직과 전주공장 부지 21만6천여제곱미터를
1천980억원에 매입하기로 했습니다.

이에 계약금 10%를 납부하고
잔금은 내년 10월에 지급한다는 내용의 계약을 체결합니다.

자광은 이곳에
컨벤션 센터를 건립해 기부체납하고
143층의 대형 타워 건설을 계획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하지만 주변 시설녹지 매입과 용도변경 등의
사전협의는 아직 진행되지 않았습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