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지난 지방선거 과정에서 불거진 선거 브로커 개입 의혹이
선거가 끝난 이후에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최근 경찰이 녹취록에 언급된 한 건설사 대표를 불러
조사를 벌이는 등 수사가 확대되고 있는데요.
이런 가운데 몸통을 밝혀야 한다고 주장 중인
시민사회단체가 최근 더불어민주당의 비대위원이 된
서난이 전북도의원 당선자에게
관련한 입장을 묻는 공개 질의에 나섰습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