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전라북도선거관리위원회가
내년 치러지는 6.1 지방선거를 180일 앞둔 오는 3일부터
공직선거법 주요 위반 행위에 대해 단속을 강화합니다.

금지되거나 제한되는 사항은
간판과 현수막 등 광고물 설치 행위와
표찰 등 표시물 착용, 또 배부 행위 등입니다.

이 밖에도 정당이나 후보자를 지지하거나
추천, 반대하는 내용의 광고도 허용되지 않습니다.

이는 전북교육감 후보들에게도 동일하게 적용됩니다.

한편 도선관위는 입후보 예정자 등에게
단속 대상 행위를 안내한다는 계획입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