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완주군의회가 삼봉지구 내 중학교 신설을 촉구하는
건의안을 채택했습니다.

건의문을 대표 발의한 이경애 의원은
"삼봉지구는 6천 세대 규모의 대규모 주거지역"이라며
"최초 분양 당시 민관에서 중학교 부지 확보를 통해
중학교가 개교될 예정"이라고 홍보했다고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에서
중학교 신설이 유보되면서 입주민들의 불안이
커지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건의문은 군의회에서 만장일치로 채택돼
교육부와 관계기관에 전달됐습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