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내부 정보를 이용해 고창 백양지구 부동산을 구입한 혐의를
받고 있는 도청 간부 공무원이 검찰에 송치됐습니다.

공무원 A씨는 고창 백양지구 개발지 인근 논과 밭 9천50
0여제곱미터를
지인 3명과 함께 구입한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A씨는 당시 고창 백양지구 개발 담당이었습니다.

이 땅은 개발지구 인근으로 A씨가 구입한 때보다 가격이 두
배 가까이 오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