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전북경찰청 사이버범죄수사대는
요소수 품귀 현상을 악용한
사기 판매 일당 2명을 검거하고
1명을 구속했습니다.

이들은 지난달 26일부터 이달 초까지
인터넷 물품거래 사이트에
'요소수 긴급 판매'라는 제목으로
사진과 게시글을 올려 6천만 원 상당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은 조직적으로 총책과 계좌 모집,
자금 전달책, 인출책 등 역할을 분담해
돈만 받고 물건은 보내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모두 20명이 피해를 입은 가운데,
경찰은 달아난 공범 4명을 쫒고 있습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