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전주시가 오는 2025년까지
238억여 원을 투입해
K-Film 제작 기반과 영상산업 허브
구축사업을 추진합니다.

전주영화종합촬영소의 경우
현재 가동 중인 J1·J2
스튜디오와 야외세트장에 이어
'J3 버추얼 스튜디오'를 구축하고
K-Film 특성화 세트장도 조성한다는
구상입니다.

J3 버추얼 스튜디오는
VFX 촬영기술을 활용할 수 있는
전문 장비와 시설을 갖춘
특수효과 전문 스튜디오입니다.

K-Film 특성화 세트장에는
주민센터와 병원 응급실,
경찰관서 내부 세트장 등이
들어서게 됩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