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전라북도의회 박용근 의원이
새만금에서 전주, 전주에서 장수를 잇는
가칭 '새장선 철도 건설사업안'을 제안했습니다.

박 의원은 "최근 확정된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대구와 장수, 광주를 잇는 달빛내륙철도가 반영된 점을 고려
하면
노선이 유사한 전주 김천선 철도를
추진하기 쉽지 않을 거라고 분석했습니다.

대신 그 대안으로 장수를 환승역으로 하는 새장선을 건설해
달빛내륙철도와 연결하는 게 합리적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박 의원은 또 전라북도가 나서 정부와 정치권을 설득하고
대선 공약과도 연계하는 방안을 추진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