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전북신용보증재단 이사장의 후임 선임 절차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현재 3연임인 김용무 이사장은
이번 임기까지만 하고 물러나겠다는 의사를 밝혔습니다.

이사장 선임은
추천위원회 구성 뒤 공모절차를 거쳐 2명을 신보 이사회에
추천하면
도지사가 임명하게 됩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