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지난 1일 새벽 4시쯤 용인시 수지구 성복동의 모델하우스에서
불이 났습니다.

이 불로 인근 주민 150여 명이 긴급 대피했으며, 변압기
도 불에 타 1천여 세대에 전긴 공급이 끊겨 불편을 겪었습니다.

다행이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모델하우스가 모두 불에 타
소방서 추정 1억8천만원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