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경기도가 올해 하반기 '극저신용대출' 접수를
한 달 앞당겨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이번 조치는 김동연 지사가 취임 당일
1호로 결재한 '비상경제 대응 민생안정종합계획'에 따른 것입니다.

극저신용대출은 생활자금이 필요하지만
낮은 신용등급 때문에 제도권 금융기관 이용이 어려운
만 19살 이상 저신용자를 대상으로 5년 만기
연 1% 저금리로 최대 300만 원을 대출하는 사업입니다.

대출 희망자는 경기복지재단 홈페이지에서
사전 예약을 하고 경기도 서민금융복지센터에서
재무 상담 후 접수하면 됩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