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경기언론인클럽이 중앙선거관리위원회와 함께
'지방분권 어떻게 해야 하나'라는 주제로 정책 토론회를 개최했습니다.

발제에 나선 염태영 수원시장은 코로나 상황에서
지방정부의 경쟁력을 체감할 수 있었다며
지방정부가 주도하는 새로운 행정 체계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분권을 위해선 중앙정부 중심의 사업비 분담 방식을 바꾸고
노동과 복지 분야의 권한을 전향적의로 지방정부로 이양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경기언론인클럽은 중앙선관위와 함께
해마다 진행하는 유권자 정치 페스티벌 기간에
정책 토론회를 진행해오고 있습니다.

올해는 코로나 상황을 감안해
온라인을 통해 영상을 보는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