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앵커멘트]

더불어민주당 임병택 후보가 시흥시장에 당선됐습니다.
43세 젊은 시장이 있는 젊은 시흥은 어떤 모습일지,
그의 공약을 정리했습니다.
이정은 기자입니다.


[리포트]

임병택 시흥시장 당선인은 올해로 만 43세,
민선 7기 전국 최연소 시장입니다.

386세대가 대다수인 현재 정치판에
세대교체의 포문을 연 것입니다.

임 당선인은 전남대 법학과를 졸업하고
노사모 창립회원으로 정치를 시작했습니다.

이후 백원우 전 국회의원 보좌관,
청와대 행정관을 거쳐
2010년 경기도의원에 당선됐고
2014년 재선까지 성공했습니다.

한 눈 한 번 팔지 않고
줄곧 이어온 정치인생.

임 당선인은 이제 시흥을 위해
발로 뛰겠다는 계획입니다.

그 첫 번째 과제가
시장직속 종합민원상담소.

시민들의 크고 작은 민원을
시장이 직접 챙기겠다고 밝혔습니다.

[인터뷰] 임병택 (시흥시장 당선인 / 더불어민주당)
"시민의 불편하고 어려운 점을 우리 공직자들이,
시장이 나서서 시 정부에 있는 공직자들이 먼저
시민들과 소통하고 그 분들의 애로사항을 듣고
그 분들의 불편함을 해소해 나가는 적극행정을 실천하는
그런 시흥시를 만들고 싶습니다."

또한 임 당선인은 시흥의 미래 비전을
한국의 실리콘밸리로 잡았습니다.

서울대 시흥 스마트캠퍼스를 주축으로
대학과 연구원, 산업단지가 연계된
경제 생태를 구축하겠다는 포부를 갖고 있습니다.

[인터뷰] 임병택 (시흥시장 당선인 / 더불어민주당)
"서울대 시흥 스마트 캠퍼스는 대한민국의 자산이 될 것입니다.
대한민국의 미래 먹거리를 먹여살리는 그런 미래 성장동력이
될 것이라고 저는 확신하고요."

이와 함께 시흥형 버스 준공영제,
월곶 판교선 추진, 상권별 공영주차장 등을 통해
사통팔달 대중교통체계를 구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완전히 새로운 시흥을 만들겠다고 나선
임병택 시흥시장 당선인.

달라질 시흥에 관심이 모이고 있습니다.

티브로드 뉴스 이정은입니다.


영상취재 : 이락균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