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티브로드 한빛 조윤주 기자]

[앵커멘트]

광명시가 늘어나는 어르신들의 수요에 맞춰
어르신들의 여가와 복지를 지원할
노인종합복지관을 건립합니다.

하안동에 들어서는 노인복지관은
내년 상반기 공사를 시작해
오는 2018년 문을 열 예정입니다.
조윤주 기자입니다.

[리포트]

광명시 노인복지관에서 마련한 실버댄스 교실.

어르신들이 음악에 맞춰 신나게 몸을 흔들어봅니다.

경쾌한 실버댄스 리듬에 몸을 맡기다 보면
어느새 나이를 잊고 젊은 시절 활력까지 되찾습니다.

[인터뷰] 이남순 (광명시 하안동)
"더 젊어지는 것 같고 여럿이 만나서 기쁨으로 춤을 추고 즐기니까
더 건강해지는 것 같습니다."

고령화 시대에 접어들면서 이 같은 복지관에서 마련한
여가· 복지프로그램의 수요도 더욱 요구되고 있습니다.

-CG IN-

광명시에 거주하는 만 65세 이상 어르신은
모두 3만 6천여명입니다.
전체 34만 인구의 10.5%에 달합니다.

지난해 말 3만 5천명보다 1천명이나 늘었습니다.

-CG OUT-

해마다 어르신들은 늘어나고 있지만
노인복지관은 광명시 소하동에 단 하나뿐입니다.

이에 광명시가 하안동에 노인종합복지관을 신축합니다.

하안동 노인종합복지관은
지하 2층, 지상 3층 연 면적 6천여 ㎡의 규모로
경로식당과 체력단련실, 물리치료실, 주간보호센터 등
맞춤형 시설로 조성됩니다.

[인터뷰] 신태송 (광명시 복지돌봄국장)
"노령인구가 굉장히 늘어나지 않습니까
2017년이면 우리나라가 고령사회에 진입합니다.
광명시 인구가 34만 명에 노인 인구가 3만6천명이면
굉장히 많은거죠. 앞으로 점차 늘어날 겁니다.
이러한 복지시설이 필요하다고 생각해서..."

하안동 노인복지관은
오는 2018년 준공을 목표로
내년 상반기 착공될 예정입니다.

티브로드 뉴스 조윤주입니다.

영상취재 : 안현민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