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광명시가 소득 상위 12% 에 해당하는 시민들에게도 1인당
25만 원의 재난지원금을 지급하기로 했습니다.

시는 “경기도 지원금과 함께 지급에 필요한 총 14억 3천만 원의
예산을 추경예산을 통해 확보했다"고 밝혔습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추석을 앞두고 이번 지원금이 소상공인뿐
아니라 모든 시민에게 용기와 희망이 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마중물이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습니다.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