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앵커멘트]

산업통상부가 3일, 제116차 경제자유구역위원회를 열어
시흥 배곧지구를 경제자유구역으로 지정했습니다.
시흥시로서는 지난달 중부지방 해양경찰청 시흥 유치에 이은
희소식인데요.
가장 기대되는 것은 1만5천여명의 취업유발효과와
5조원의 생산유발효과입니다. 심재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경제자유구역으로 지정된 시흥 배곧지구는
서울대 시흥스마트캠퍼스, 시흥배곧서울대병원 등
산,학,연 연계에 유리한 앵커 시설이 들어서고 있는 곳입니다.

특히,주변에 시화MTV 및 시흥스마트허브 등과 함께
산업활동의 집적지로 개발이 가능한 큰 장점을 지녔습니다.

따라서 교통과 물류, 사람이 모이는
수도권 유일의 신성장 거점 지역으로 기대가 모아지고 있습니다.

[인터뷰] 조정식 국회의원 (시흥 을//더민주당 정책위의장)
"수도권에서 유일하게 시흥시가 선정됐는데요. 우리 시흥시가
수도권을 대표하는 경제구역으로서 앞으로 지역경제와 경기도
대한민국 경제를 선도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

경제자유구역 지정에 따라 시흥 배곧지구는 2027년까지
총사업비 1조 6,681억원이 투입돼
육·해·공 무인이동체 연구단지와
글로벌 교육?의료 복합클러스터가 조성됩니다.

시흥 배곧지구 경제자유구역 지정으로, 국내외 투자기업에는
각종 세제 혜택과 자금도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외국인 투자기업에는 조세 감면, 수도권정비법
의 각종 규제 완화, 외국 교육·의료기관 설립 허용 등
정주환경이 개선되고 국공유지 임대와 임대료 감면 등의
인센티브가 제공됩니다.

외국자본 투자가 활성화될 것이란 기대를 갖게하는 대목입니다.

또, 시흥시는 경제자유구역 개발에 따라
5조 286억 원의 생산유발효과,
1조 9,622억 원의 부가가치 유발효과,
1만 5,897명의 고용유발효과 등
경제적 파급 효과가 클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이처럼 배곧 경제자유구역은 시흥지역 내
직·간접 소득 창출 효과뿐만 아니라
다양한 분야에서 고용 창출 효과를 유발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시흥 배곧지구의 경제자유구역 지정으로
시흥시 뿐만 아니라 인근 서해안권 도시들에게도
산업 성장기반을 확보하고,
4차 산업혁명에 대비해 혁신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한
발전 동력의 초석이 될 것이란 전망입니다.
경기뉴스 심재호입니다.

영상취재 : 김재성,김택영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