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B tv 인천뉴스 배상민 기자]

[기사내용]
인천본부세관은 중국에서 밀수입된 가짜 발기부전치료제를 전국에 유통시킨 조직원 8명을 검거해 이 중 2명을 구속했다고 밝혔습니다.

일가족인 이들이 2018년 12월부터 유통시킨 가짜 발기부전치료제는 약 584만정, 진품시가 약 1,000억 원에 이릅니다.

이들은 밀수하거나 국내에서 구입한 가짜 비아그라?시알리스를 정품과 똑같은 용기와 스티커를 이용해 재포장하거나

가루상태의 원료와 옥수수 전분 등을 혼합해 새로운 성기능개선제를 만들어 전국 도매업자들에게 유통시킨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세관은 가짜 발기부전치료제를 복용할 경우 심장마비, 뇌졸중 등의 치명적인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2021년 11월 30일 방송분)





▣ B tv 인천뉴스 제보하기
채널ID: 'btv인천방송' 추가하여 채팅
페이스북: 'SK브로드밴드 인천방송' 검색하여 메시지 전송
이메일: jylee7895@sk.com
전화: 1670-7294

▣ 뉴스 시간 안내
[뉴스특보 / B tv 인천뉴스]
평일 7시 / 11시 / 15시 / 19시 / 21시 / 23시

[주말뉴스]
주말 7시 / 11시 / 19시 / 23시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