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B tv 인천뉴스 배상민 기자]

[기사내용]

박인애 앵커)
지난해 코로나19로 개학이 연기되며 학교 현장이 혼란을 겪었는데요.
올해는 다행히 초등학교와 특수학교에서 신입생을 위한 압학식이 예정대로 열렸습니다.
인천은 책읽는 문화를 조성하기 위한 책날개 입학을 마련했는데요.
배상민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초등학교 1학년 신입생들이 부모 손을 잡고, 학교에 들어섭니다.

설레는 표정. 반 배치표를 확인하고, 담임 선생님이 이름표를 붙여줍니다.

인천지역 초등학교와 특수학교에서 일제히 입학식이 열렸습니다.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운동장에서 열린 행사는 선생님과 학생, 학부모간 상견례 시간으로 대신했습니다.

초등학생이 된 아이들을 바라보는 부모의 마음도 흐뭇하긴 마찬가지.
아이들이 교실로 둘어설 때 선생님이 책 꾸러미를 나눠줍니다.

인천시교육청이 책읽는 학교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마련한 것으로 그림책 2권과 학부모 독서가이드북입니다.

도성훈/인천시교육감)
"그때부터 달라는 매일매일 미끄럼을 탔어. 룰루랄라랄라. 달라는 쌩. 쏘옥. 꿀렁. 훅. 샤샥 즐겁게 미끄럼울 탔지."

그림책을 읽어주는 도성훈 교육감.

아이들의 눈높이에서 흥미를 끌기 위해 교육감이 직접 읽는 동화책 구연이 이채롭습니다.

코로나19로 지난해 혼란을 겪은 교육현장이 올해는 정상적으로 운영되길 기대해 봅니다.

도성훈/인천시교육감)
"안전한 학교를 최우선으로 아이들의 배움이 이어갈 수 있도록 하기 위한 준비를 했는데요. 우선 밀집도를 방역수칙에 맞도록 조정하고, 방역물품이나 거리두기 수칙에 대한 교육을 철저히 준비했습니다."

B tv 뉴스 배상민입니다.

영상취재/편집 : 유성훈

(2021년 3월 2일 방송분)



▣ B tv 인천뉴스 제보하기
채널ID: 'btv인천방송' 추가하여 채팅
페이스북: 'SK브로드밴드 인천방송' 검색하여 메시지 전송
이메일: jylee7895@sk.com
전화: 070-8288-5660
팩스: 070-8288-6252

▣ 뉴스 시간 안내
[뉴스특보 / B tv 인천뉴스]
평일 07:00 / 12:00 / 19:00 / 24:00

[주말뉴스]
주말 07:00 / 12:00 / 19:00 / 24:00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