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B tv 인천뉴스 이형구 기자]

[기사내용]

박인애 앵커)
공항철도는 영종대교를 경계로 다른 요금 체계를 갖고 있죠.
지역 숙원인 공항철도 환승할인 문제가 올해 해결될 전망입니다.
인천시는 국토부 용역 중 특별할인카드 활용 방안을 선택해 정부와 논의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이형구 기잡니다.

리포트)
서울역에서 인천공항을 잇는 공항철도.

서울역에서 청라국제도시역까지 요금은 1,850원이지만, 다음 정거장인 영종역에선 2천750원을 냅니다.

요금 폭탄은 물론 환승할인도 안 돼 버스라도 갈아타면 요금을 더 내야 합니다.

문제는 두 개의 요금제.

청라까지는 통합요금제를 적용하지만, 영종 구간은 독립요금제를 적용해 요금이 껑충 뛰는 겁니다.

국토교통부가 용역을 통해 내놓은 해법은 4가지.

먼저 전 구간을 통합요금제로 변경하되 전체 요금을 4~5백 원 올리는 것.

지자체 부담은 없지만 서울역에서 청라역 구간 이용자들은 그만큼 부담이 증가합니다.

나머지 3개 안은 영종 구간 요금만 올리고, 손실분을 지자체도 부담하는 방안입니다.

인천시가 선택한 개선안은 특별할인카드를 도입하는 3안.

시는 시의회 업무보고에서 연내 해결을 목표로 정부와 논의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박정숙 / 인천시의원]
"긍정적으로 검토하는 부분이 있나요? 혹시 어느 부분인가요?"

[이정두 / 인천시 교통국장]
"할인카드를 활용하는 안인데요, 3안. ‘금년에 정리를 해야 되겠다’ 이런 내용을 가지고 추진을 하고 있습니다."

이제 남은 쟁점은 관계 기관이 부담할 액수와 분담 비율입니다.

공항철도 운임손실분과 버스환승할인 비용을 정부와 지자체가 어떻게 나눠질지가 과제로 남았습니다.

[박정숙 / 인천시의원]
"인천시에서 소요되는 예산은 어느 정도 가능한가요? 할인카드 적용할 시 얼마정도 인천시에서 돈이 들어가냐 그것을 여쭤보는 겁니다."

[이정두 / 인천시 교통국장]
"(용역에) 대안에 나왔는데 그 대안이 맞는지에 대한 것을 인천연구원에서 확인하는 과정을 거쳐서 그 내용을 가지고 국토부와 다시 협의하겠다는 내용이고, 인천시도 일정 부분 부담할 용의가 있다."

이 문제는 오는 28일 배준영 의원실 주관으로 열리는 간담회에서 논의될 예정입니다.

이날 간담회에는 국토교통부와 공항철도, 인천시 등 관계 기관이 참여해 사업 추진 방향과 시기 등에 대해 논의할 전망입니다.

B tv 뉴스 이형구입니다.

영상취재/편집 : 정 담

(2021년 1월 26일 방송분)



▣ B tv 인천뉴스 제보하기
채널ID: 'btv인천방송' 추가하여 채팅
페이스북: 'SK브로드밴드 인천방송' 검색하여 메시지 전송
이메일: jylee7895@sk.com
전화: 070-8288-5660
팩스: 070-8288-6252

▣ 뉴스 시간 안내
[뉴스특보 / B tv 인천뉴스]
평일 07:00 / 12:00 / 19:00 / 24:00

[주말뉴스]
주말 07:00 / 12:00 / 19:00 / 24:00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