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티브로드 이정윤기자]
[앵커멘트]
야권공동정부 구성을 주장해온 박원순 서울시장이 대선 불출마를 선언했습니다.
박 시장은 국민의 마음을 사지 못했다며 서울 시정에 집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정윤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사내용]
박원순 서울시장이 대선에 출마하지 않겠다고 밝혔습니다. 박 시장은
"정권교체에 대한 국민의 염원과 기대, 또 역할 등에 대해 깊은 고민을 한 끝에 내린 결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그러면서 정권 교체를 위해선
모든 노력을 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박원순 / 서울시장
(그 동안 대한민국을 새롭게 바꾸겠다는 열망으로 열심히 노력했지만 국민의 마음을 사지 못했습니다. 비록 후보로서의 길은
접지만 앞으로 국민의 염원인 정권 교체를 위해서 더불어민주당 당원으로서 제가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박 시장은 다시 시민 속으로 들어가 서울 시정에 집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서울을 안전하고 시민이 행복한 글로벌 도시로 만들겠다는 포부입니다.
당내 경선 룰 논의에 불참하며 야권공동정부 구성을 주장해 온 박 시장.더불어민주당 경선 룰이 확정된 지 하루 만에 불출마 선언을 했습니다.
티브로드 뉴스 이정윤입니다.
<촬영 편집: 이승철>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