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B tv 뉴스 김후순기자]


[앵커멘트]

6.1 지방선거를 20여일 앞두고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이
세종시장을 비롯해 시의원 선거에 출마할
후보 공천을 마무리 했습니다.
각 당 모두 선대위 체제를 가동하면서
선거전이 서서히 가열되는 양상입니다.
김후순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사내용]

더불어민주당 소속 세종시장과 시의원 후보 20명이
한 자리에 섰습니다.

지난 6일 후보 공천을 마무리 한 민주당의 첫 공식일정으로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지방선거 필승을 다짐하는 자립니다.

강준현 / 더불어민주당 세종시당위원장
“지난 3월 대선에서 세종시민들께서 보내주신 성원
잊지 않겠습니다. 이번 지방선거에서 더욱 더 낮은 자세로
선거에 임해 세종시민들의 압도적인 선택을 받겠습니다.”

이 자리에서 세종시장 3선 도전에 나서고 있는 이춘희 후보는
“민주당 세종시의원 후보들과 함께
세종시를 대한민국에서 가장 행복한 도시로 만들겠다”며,
민주당이 행정수도를 책임지고 완성할 수 있도록 해 달라고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이춘희 / 더불어민주당 세종시장 후보
“우리 더불어민주당은 세종시를 시작한 책임이 있는 정당입니다.
그 책임과 사명감으로 반드시 마무리까지 완수해야 할 것입니다.”

국민의힘에서는 잠재적 세종시장 후보로 거론됐던 인물들이
최민호 후보를 돕고 나서면서 지지세 결집에 나섰습니다.

송아영 전 시당위원장을 비롯해
성선제 국제변호사와 이성용 세종도시발전연구소장 등이
공동선거대책위원장직을 수락하면서
진정한 원팀을 이뤘다는 자체 평가가 나오고 있습니다.

성선제 / 국제변호사(전 국민의힘 세종시장 경선후보)
“대통령 정권 교체에 이은 시장교체를 위한 절호의 기회입니다.
우리 국민의힘은 원팀이 되어서 최민호 후보를 시장에
당선시킴으로써 부패한 세종시를 바꿔 나가도록 하겠습니다.”

이들에게 공동선대위원장 임명장을 수여한 최민호 세종시장 후보는
자신의 부족한 부분을 채워줄 것으로 믿는다며,
이번 선거에서 세종시장 교체와 함께
윤석열 정부의 성공을 위해 노력하자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최민호 / 국민의힘 세종시장 후보
“결국 이번 지방선거도 대통령선거의 연장선이다
이렇게 생각하셔서 그 역량을 이번에도 발휘해 주신다면
시장, 시의원 선거 성공은 틀림 없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거대 양당의 후보군이 최종 확정되면서
세종지역 선거분위기가 점차 달아오르고 있습니다.

B tv 뉴스 김후순입니다.


(촬영 : 유태주기자)

(방송일 : 2022년 05월 09일)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