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수원시청 건물을 함께 사용해왔던 수원시의회가
독립 청사를 마련합니다.

특례시의회 위상에 걸맞은 청사이자
시민과 소통하는 참여 공간으로 만든다는 계획입니다.

김효승 기자가 보도합니다.


수원시청 옆 주차장 자리에 시의회 청사가 들어섭니다.

지방의회가 부활된 1991년부터 30년 동안
시청 3,4층에 더부살이를 했던 시의회가 독립하게 된 겁니다.

인구 50만 이상 도시 가운데 지방의회
개별 청사가 없는 곳은 수원시가 유일했습니다.

[염태영 /수원시장]
"인구 5만도 안 되는 군도 다 갖고 있는 의회 청사를 별
도로 갖고 있지 않았습니다. 청사가 부족해서 밖으로 나가
있는 우리 부서들도 시청사에 제대로 공간을…."

수원시의회 청사는 연면적 1만 2,539㎡,
지하 3층·지상 9층 규모로 들어설 예정입니다.
.

본회의장과 세미나실, 사무실을 비롯해
1층엔 시민과의 소통 공간이 조성됩니다.

수원시의회는 새 청사를 열린 시정 참여공간으로 만들고,
특례시에 걸맞은 의회 민주주의를 실현해 간다는 계획입니다.

[조석환 / 수원시의회 의장]
"새로운 청사가 건립되면 앞으로 시민들과 더 많은 소통을
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거라 생각합니다."

수원시의회 신청사는 오는 2023년 10월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B tv 뉴스 김효승입니다.

[영상/편집 - 엄태준 기자]

#수원시의회 #수원시의회청사 #수원시의회청사기공식
#특례시의회 #수원특례시 #SK브로드밴드수원방송
#Btv뉴스 #김효승기자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