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앵커멘트]

과천시가 교통사고의 위험이 높은 지역에
스마트 무인단속카메라를 설치합니다.
기존 단속카메라와 달리
여러 차로에 대한 동시 감시가 가능해
단속 효과가 한층 높아질 것으로 보입니다.
이재호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인덕원역에서 서울 사당역으로 이어지는
과천대로입니다.

올해 들어 서울 방면으로 향하는
상행 구간에서만
교통사고 사망사고가 2차례나 발생했습니다.

교통사고가 발생한 주 원인은 과속 운전.

이에 과천시는 해당 도로에
기존 단속카메라보다 성능이 향상된
스마트 무인단속카메라를 도입했습니다.

기존의 단속카메라는
도로에 매설된 검지기를 통해
신호 위반과 과속 여부를 감지해 카메라가 보고 있는
한 개 차로만 단속할 수 있다는 한계가 있었습니다.

반면 스마트 무인단속카메라는
레이더 검지기로 차량의 궤적을 추적해
두 개 이상의 차로를 동시에 단속할 수 있습니다.

당연히 단속 효과는
높아질 것으로 기대됩니다.

기존에는 운전자들이 단속 차로만 피하면
교통 법규 위반이 가능했지만
스마트 무인단속카메라를 설치하면
빠져 나갈 차로가 없어지기 때문입니다.

실제로 스마트 무인단속카메라를 설치한 구간에서는
단속 건수가 2배 이상
늘어나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전화녹취] 경기남부지방경찰청 관계자 (음성변조)
"기존 카메라는 1개 차로,
카메라 1대에 1개 차로만 단속이 가능한 형태고요,
스마트형은 카메라 1대당
2개 차로를 단속하는 그런 개념이에요.
기존보다는 (단속 건수가) 좀 더 나오고 있습니다."

과천시는 해마다
스마트 무인단속카메라 설치를 늘려
어느 차로에서나 적발될 수 있다는 경각심을
높여나갈 계획입니다.

B tv 뉴스 이재호입니다.

영상취재 : 김영환

#SK브로드밴드 #abc방송 #Btv뉴스 #과천리포트
#문원동 #과천대로 #스마트무인단속카메라
#다차로 #동시 #단속 #이재호기자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