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본문시작

[서울뉴스 김대우기자]

[기사내용]
강서구에 있는 일부 종합사회복지관들이
중단했던 식당과 프로그램의 운영을 재개합니다.

방화11종합사회복지관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운영을 중단하고
도시락으로 대체했던 식당 운영을
오늘(23일)부터 다시 시작했습니다.

다만,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시간대별로 인원을 나눠 식사하도록 했으며,
발열 확인과 손 소독, 거리두기 등
식당 내 방역수칙도 강화했습니다.

방화11종합사회복지관은 또
프로그램 역시 침여 인원을 조정했으며,
노래교실 등 일부 프로그램은
운영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김상진 / 방화11종합사회복지관장
(강서구와 같이 협의를 했고 또 중앙정부에서도
다시 재개하라는 지침이 있어서 (재개)했는데,
또 강서구에 확진자가 나오는 바람에
조심스럽기는 하지만 저희가 방역(지침)을
잘 준수하는 선에서 오늘부터 어르신들에게
점심을 오셔서 드시게끔 하고 있습니다.)

(촬영/편집 - 김웅수 기자)

구매하기
창닫기
영상선택
창닫기
페이지 맨 위로 이동